뉴스

STEPI FORESIGHT GROUP

Systems Analysis of the Impacts of Energy Supply Shortage in Kamaishi for Resilience Building after Great East Japan Earthquake
Name : 미래연구팀 | Date : 2013.02.25 | Views : 35926

최근 일본에 지진과 쓰나미의 강타로 인해 일본의 해안 도시 (이와테, 미야기, 후쿠시마) 와 도호쿠현 지역의 에너지 공급 시스템에 엄청난 손상을 입었다. 자연재해로 인한  커뮤니티 복원력(resilience)의 체계를 구성하는 것이 중요시 되었다. 다시 말해서 자연 재해후에도 에너지 공급이 원할 하게 이루어 질 수 있는 것을 말한다. 하지만 위의 보고서에서는  탄성력을 갖기 위해서는 그 개념에 대한 이해와 사회적으로 복잡한 상호작용과 에너지 공급 체계 시스템의 이해 또한 요구 되어 진다 것을 언급하고 있다.

 

 

 

The East Japan Earthquake and tsunami hit coastal cities in Iwate, Miyagi and Fukushima prefectures of Tohoku Region devastating the energy supply system in the region. It is important to build resilience of communities in disaster-prone areas to cope with the problem, meaning that they are able to manage energy supply shortage for themselves right after natural disaster. However, it requires of better understanding of the concept of resilience and the complex interactions in social-energy supply system.

 

share
QRcode
  • twitter
  • facebook
  • me2day
  • yozm
  • cyworld
  • delicious
Attachments
%s1 / %s2
 
List Gallery Webzine RSS FEED